65mins

premiered in 2018

Original text from

_Theodor Storm,

"Die Regentrude"

Direction&​playwriting

_Lim Youngwook

Musical direction&Pansori composition

_Park Inhye

70mins

premiered in 2018

Original text from

_"Heungbo-ga"

Direction&​playwriting

_Lim Youngwook

Musical direction&Pansori composition

_Park Inhye

Literature consultation

_Shin Horim

​박흥보씨 개탁(開坼)이라

Heungbo, open it up

  희비쌍곡선과 국문학 연구자가 협업해 만든 강의형 공연인 <박흥보씨 개탁(開坼)이라>는 우리가 ‘잘 살기’ 위해서 반드시 필요한 것은 무엇인가, 라는 질문에 대해 흥보 이야기가 어떻게 답하고 있는지를 조목조목 살펴본다. 다양한 이본(異本)을 살펴 흥보 이야기가 담고 있는 풍부한 지혜를 끌어내는 한편, 판소리와 연기 ․ 영상 ․ 연주를 통해 이러한 논의가 공연을 보는 즐거움과 자연스럽게 어우러지게 한다. 사전질문과 관객과의 대화는 관객을 더욱 작품에 가깝게 이끈다. 

  지금 왜 여기에서 흥보가를 이야기해야 할까? 만일 흥보가가 현대에 만들어졌다면 박에서 다른 게 나왔을 것이다. 뭐든지 이 시대를 사는 관객들, 독자들이 바라는 것들이.

  <Heungbo, open it up> is a literature talk concert based on one of the traditional Pansori 'Heungbo-ga'. Collaboration between a doctor of Korean literature and art creation group Heebie Jeebie Juice makes people think about 'what is the exact thing we are longing for' through asking what would be in 'the box filled with something' Heoungbo got from the swallow.

  Comparing texts between different versions of Heungbo-ga, and listening to the Heungbo-ga's musical composition makes audiences feel the satisfied feeling during the running time. In addition to these, pre-asked questionnaires make the show more abundant.